튀르키예-시리아 지진피해복구 기금 1차 모금 종료

 

ICE네트워크가 프란치스칸 JPIC, 실천불교승가회, 기후위기기독인연대와 공동으로 추진한 튀르키예-시리아 지진피해 복구기금 모금이 완료되었습니다. 공동 모금 주관 단체를 비롯해 가톨릭과 개신교, 불교의 여러 단체와 소속 종교인, 일반 시민들의 참여로 3월 3일 현재까지 80,540,018원이 모금되었습니다.

 

모금 동참자 현황을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해주세요.

 

공동모금 주관단체들은 3월 3일 가진 회의에서 3월 말까지 2차 모금을 진행하기로 하고 모금액 전액을 지진피해 지역인 시리아로 송금하기로 결의했습니다. 현재 시리아는 미국의 제재로 인해 튀르키예보다 지원을 받기 어려운 상황입니다. 시리아로 접근할 수 있는 국경은 단 두 곳만 열려 있고, 시리아 북부로 접근할 도로 또한 파괴되어 있어 구호물자 접근이 어렵다는 소식입니다. 많은 기금과 지원이 튀르키예로 집중되어 있기에 시리아에서 활동 중인 ‘프란치스코 긴급구호센터(Pro Terra Sancta)’를 통해 시리아 북부지역으로 기금을 전달하고자 합니다.

 

시리아 현지 주민들에 대한 지원이 진행되는 대로 소식 공유하겠습니다.

 

모금에 참여해주신 ICE의 회원/후원회원 여러분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기후위기 영화, <바로, 지금> 제작 소식


ICE네트워크와 작은형제회, 그리고 푸른아시아가 공동으로 제작 중인 기후위기 영화 <바로, 지금>의 촬영이 올해 6월말까지 연장됩니다. 3개의 에피소드 가운데 김정열 여성농민의 삶과 활동여정을 담은 에피소드와 청년기후활동가 강은빈 님, 노년 기후활동가 민윤혜경님의 활동을 담은 에피소드 촬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영화제작 현황을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해주세요.

한편, 영화제작팀에서는 촬영이 연장되면서 필요한 추가 제작비와 9월 개봉준비에 필요한 예산을 확보하기 위해 영화사 <공생공락(대표: 민도정 (ICE후원회원))>을 설립하고, 2월 중순 영화진흥위원회의 독립예술영화 제작 공모지원에 제안서를 제출했습니다. <바로, 지금>이 선정될 수 있기를 기대하며, 후원자 여러분의 관심과 응원을 바랍니다.

2023ICE네트워크 정기총회 


2023년 정기총회가 3월 18일(토) 오후 2시에 대면과 비대면으로 동시 진행됩니다. 올해 정기총회에서는 지난해 사업을 평가하고 올해 사업계획안을 심의하는 한편, 정관개정과 산하기구 (가칭, ‘생태교육훈련센터’) 설립 건에 대해서 논의할 예정입니다.


공식 안건은 아니지만 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급변하고 있는 국제정세와 국내 정치와 사회변화 속에서 후퇴하는 기후와 공공부분 정책이 수립되고 있어서 ICE의 역할에 대한 아이디어를 나누고자 합니다. 

회원/후원 여러분의 많은 참석을 바랍니다. 여기를 클릭하신 후 참석 여부를 밝혀 주세요.

후쿠시마 핵사고 12년 탈핵행진

참가안내


후쿠시마 핵사고 12년을 맞아 국내 시민단체들이 3월 9일과 3월 11일 서울과 부산에서 탈핵행진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ICE네트워크도 탈핵행진 준비위에 참여하고 있는데요. 재생에너지 확대와 석탄화력발전 폐쇄 계획 없이 핵발전을 기조로 하는 윤석열 정부의 기후정책은

 

안전성 문제와 함께 대안없는 핵폐기물처리 문제를 안고 있는 핵발전소의 확대를 예고합니다.

 

특히, 중국과 대만 정부, 일본의 농민/어민 단체와 한국시민사회를 비롯해 동아시아 시민사회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일본 정부가 올해 봄과 여름 사이에 후쿠시마 오염수를 방류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어 탈핵을 위한 국내외 시민사회의 연대가 매우 긴급하고 중요해졌습니다.

 

ICE네트워크 사무국은 3월 9일 11시 서울 광화문 파이낸스 빌딩 앞에서 출발하는 탈핵행진에 참가할 예정입니다. 참가를 원하시는 분들은 여기를 클릭해주세요.

 

핵발전 폐쇄를 위한 온라인 서명도 진행되고 있습니다. 탈핵행진에 참가가 어려우신 분들은 온라인 서명에 함께 해주세요. 탈핵 온라인 서명 바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