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7
Job Schedule [1월1~22일]
[채용 일정]
현대모비스 |  ~1월11일 (신입)연구개발, 품질, 생산관리 
아모텍 |  ~1월15일 (신입)R&D,생산품질관리,해외영업, 스탭 
DB하이텍 |  ~1월18일 (채용인턴)제품설계.파운드리,IT,회계 
광주글로벌모터스 |  ~1월20일 (신입) 생산,품질본부 186명 
미디컴   |  ~1월11일 (신입) PR,컨텐츠 AE

[취업 행사]  
공공기관 채용정보 박람회 |  1월18일~22일 
HR Trend
'대졸 공채' 이젠 옛말
 2년만에 뒤바뀐 채용

올해 2월 졸업을 앞둔 김모씨는 작년 11월 A기업 수시채용 공고를 보고 지원해 취업에 성공 했습니다. 신입채용 시장에서 '대졸공채'는 이젠 옛말이 되고 있습니다. 기업들이 필요할 때 뽑는 수시채용을 확대하고, 채용형 인턴을 선호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의 설문 결과를 분석했습니다. 
> 자세히 보기
| 공태윤 기자
이 뉴스레터를 친구에게 추천하세요!
현장 한 컷 : 한양대 제1공학관 앞 변시 수험생
추위,체력과도 싸우는
3497명 예비법조인들 

강은구 기자 
올해 첫 시험인 '제10회 변호사시험'이 지난 5일 실시됐습니다. 전국 25개 로스쿨에서 3497명의 예비법조인들이 9일까지 시험을 칩니다.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점심식사는 고사장밖에서 해야 했습니다. 오전10시부터 밤7시까지 시험을 봐야 하는 수험생들은 추위와 체력과도 싸우고 있었습니다. 
> 자세히 보기
| 공태윤 기자
아르바이트 : 올해 최저시급 8720원 
초단기알바 1명 공고했더니
200명 몰려...고용주 '깜짝'
올 1월1일부터 최저시급이 지난해보다 1.5%오른 8720원이 됐습니다.  최저시급을 바라보는 고용주와 알바생의 반응은 달랐습니다. 알바 자리가 줄면서 초단기 알바에 수백명이 몰리는가 하면, 수입이 줄어든 구직자는 2~3개 알바를 찾는 'N알바러'가 됐습니다.  알바천국 사이트의 '최저시급 말말말'을 들어봤습니다. 
> 자세히 보기
| 공태윤 기자

   합격수기 :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 
 11개월 최연소 합격자
"긍정의 메시지고 싶다" 
"공부기간과 상관없이 '나도 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가 전달 됐으면 좋겠다" 지난해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에서 단 11개월만에 최연소로 합격한 이채원씨의 말입니다. 채원씨는 자신의 공부방법이 정답은 아니지만, 합격수기를 읽고 수험생들이 자신만의 공부법을 발견하기를 바란다며 글을 보내왔습니다. 
> 자세히 보기
| 공태윤 기자
스타트업 스토리 
한국인 첫 우주인의 도전 
'한국 최초 우주인' 고산씨는 스타트업 에이팀벤처스를 2013년에 세웠습니다. 창업 7년만에 그는 아이디어와 공장을 24시간 비대면으로 연결하는 '카파'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쉽게 말해 온라인 견적 서비스입니다. 새로운 서비스로 제조업 혁신에 도전하는 고산 대표의 스토리를 최한종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자세히 보기
| 최한종 기자 
경제뉴스 English
파운드리업체 ‘슈퍼 호황’ 이유
has bounced back from the COVID-19 crisis  
파운드리업체들이 ‘슈퍼 호황’을 맞았습니다.  코로나19 백신 보급으로 글로벌 경기가 회복될 것으로 예상되자 TV, 스마트폰, 자동차 등의 반도체 수요가 되살아났기(has bounced back from the COVID-19 crisis) 때문이죠.  한국경제신문의 영어 뉴스 사이트(www.kedglobal.com)에서 영어원문을 확인해 보세요. 
> 자세히 보기
| Kedglobal 제공
숫자로 본 취업 
직장인 새해소망 보니 '깜놀' 
직장인들의 새해 소망은 뭘까요? 취업사이트 사람인이 직장인 1900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응답자 35.9%는 '이직'을 원했습니다.  코로나19로 수입이 줄어든 직장인들이 더 높은 연봉을 주는 곳으로 가길 원하고 있었습니다. 직장인들은 이밖에 △연봉 인상(16%) △재테크(11.2%) △건강(9.2%) 등을 새해 소망으로 꼽았습니다. 
> 자세히 보기
| 공태윤 기자 
유튜브로 보는 경제신문 읽는 법 

취업, 제대로 잡아보자
잡아라
COPYRIGHT ⓒ 한국경제신문 ALL RIGHT RESERVED.